자료실
보도자료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 인기있네
이  름 : 관리자
시  간 : 2023-04-28 09:08:32 | 조회수 : 609


2022·2023년 도내 최대 사업비 확보1836농가 5개월간 교육 진행

 

요즘 하동지역 농촌 현장에서는 신규농업인과 청년농을 위한 신규농업인의 현장실습교육이 한창이다.

 

하동군 지역활력추진단은 지난달부터 1530농가를 모집하여 2023년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군은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 사업비로 202215600만원을 확보해 2550농가를 지원한데 이어 올해는 11200만원을 확보해 1836농가를 지원하고 있다.

 

이는 도내 최대 사업비로 하동으로 귀농·귀촌해 영농에 도전하는 신규농업인과 청년농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

 

신규농업인 현장실습교육은 귀농인과 청년농으로 구성된 연수생이 재배를 희망하는 작목의 선도농가에서 최대 5개월간 영농기술 및 품질관리, 농업경영과 마케팅, 창업 등에 필요한 단계별 실습교육을 받을 수 있다.

 

교육은 18시간씩 20일간 진행되며, 교육 참여 시 월 160시간의 교육 시간이 인정되고, 연수생에게 매월 80만원, 선도농에는 40만원씩 교육비가 지원된다.

 

이와 더불어, 교육생을 대상으로 신규농업인 영농정착 간담회를 진행하며 작년 11하동에서 농업인으로 살아가기라는 주제로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선도농가의 귀농초기 경험담을 공유하고, 신규농업인들은 새로운 다짐을 나누며 유익한 시간을 가졌다.

 

현재 36농가를 추가로 모집 중인데 사업지원요건은 연수생은 만 40세 미만의 청장년층 또는 농촌 전입 5년 이내이면서 농업경영체 등록 5년 이내인 신규농업인이며, 선도농가는 5년 이상의 영농경력과 전문적 기술을 가진 농업경영주면 가능하다.

 

사업신청 및 접수는 거주지 읍·면사무소나 지역활력추진단 귀농귀촌담당부서로 하면 되고, 그 외 자세한 내용은 귀농귀촌담당부서(055-880-2429)나 하동군 귀농귀촌지원센터(055-880-27478)로 문의하면 된다.(하동군기자협회)